상단여백
HOME 사람들과 이야기 PHOTO & ESSAY
평화롭고 조화롭기를 바라는 중재자 & 귀차니스트 유형을 향한 권고- Don Richard Riso
김종수 | 승인2018.01.18 16:26

01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나 자신의 삶에 대해 적극적으로 관심갖지 않으려는 생각을,

02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유쾌하지 않거나 어려운 것은 무엇이든 피하려는 생각을,

03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나 자신의 삶을 발전시킬 수 있는 것은 아무 것도 없다라는 생각을,

04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감각을 잃고 정서적으로 무감각한 상태에 빠지려는 성격을,

05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나의 공격성을 직시하는 것을 회피하는 성격을,

06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문제가 압도적으로 커질 때마다 무시하는 습관을,

07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모든 의존성과 나 자신이 되는 것에 대한 두려움을,

08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모든 것을 바라는 생각과 쉽게 포기하려는 성격을,

09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나 자신을 위한 합리적인 필요를 무시하는 성격을,

10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자신의 문제에 대해 빠르고 쉬운 “해결책”을 찾는 성격을,

11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나의 삶의 중요한 변화로부터 위협받는 느낌을,

12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몸에 밴 습관이나 정해진 일상 속에서 자신을 잃어버리는 것을,

13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모든 것에 너무 많은 문제가 있다는 생각을,

14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모든 태만함과 건망증을,

15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평화를 유지하기 위해 어떤 사람과도 잘 지내려는 습관을,

16 이제 나는 내려 놓습니다. 자신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기보다 다른 사람의 도움으로 살려는 생각을,

17 나는 이제 선언합니다. 이제 나는 확신에 차며 강하고 독립적인 존재임을,

18 나는 이제 선언합니다. 나의 생각을 발전시키고 이를 통해 사고할 수 있음을,

19 나는 이제 선언합니다. 깨어나 기민한 눈으로 주변세계를 볼 것을,

20 나는 이제 선언합니다. 나 자신과 나의 능력에 대해 자랑스럽게 여길 것을,

21 나는 이제 선언합니다. 나는 어려울 때도 충실하며 믿음직한 사람임을,

22 나는 이제 선언합니다. 두려움 없이 나 자신을 깊이 성찰할 것을,

23 나는 이제 선언합니다. 나의 미래에 대해 흥분하고 있음을,

24 나는 이제 선언합니다. 나 자신에게 강력한 치유의 힘이 있음을,

25 나는 이제 선언합니다. 삶이 내게 주는 모든 것을 적극적으로 수용할 것을,


김종수  ahimna@naver.com
<저작권자 © 아힘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천안시 동남구 병천면 병천5길 32-35  |  대표전화 : 070-4607-3735  |  팩스 : 070-4325-7710
고유번호 : 126-80-02883  |  발행인 : 조진경  |  편집인 : 김종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수
Copyright © 2018 아힘나.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